나름, 잘 살고 있어요.
I'm living well.

바쁜 일상을 살다보면 글 하나 제대로 앉아서 쓸 시간이 없긴 합니다만, 그래도 할 수 있는 한 제가 했던 활동이나 근황, 그리고 생각 등을 '페이스북'이나 '브런치'에 올리려고 하고 있습니다. 이 곳은 그 중에서 따로 남겨두고 싶은 것을 모아둔 곳입니다. 좀 더 많은 글을 보고 싶은 분들은 제 브런치에 들러주세요.